(사)한국배연합회 로고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홍보•이야기2배

뉴스

올해 배·복숭아꽃 빨리 필 듯

  • 조회 : 35
  • 등록일 : 21-03-23 13:09

평년보다 약 10일 … 이상 저온 대비해야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올해 배와 복숭아 꽃 피는 시기가 남부지역은 평년보다 10일, 중부지역은 평년보다 4∼5일 더 앞당겨질 것으로 예측했다.

이번 결과는 농촌진흥청이 자체 개발한 배 ‘신고’와 복숭아 ‘유명’ 품종의 만개기 예측 프로그램을 활용해 분석했다.

배꽃이 활짝 피는 시기는 남부지방인 광주광역시는 4월 6∼10일, 울산광역시는 3월 31일∼4월 4일로 평년보다 3∼13일가량 빠를 전망이다. 중부지방인 경기도 수원시와 충남 천안시는 4월 19∼23일, 강원도 원주시는 4월 19∼23일로 평년보다 4∼6일가량 앞당겨지거나 비슷할 것으로 예측했다.

복숭아꽃이 활짝 피는 시기는 남부지방인 경북 청도군과 전북 전주시는 각각 4월 6∼9일과 11∼14일로 5∼9일 빨라지고, 중부지방인 경기도 이천시와 강원도 춘천시는 4월 18∼25일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4∼6일 빨라질 것으로 분석됐다.

과수의 꽃 피는 시기는 3월 이후 기온에 가장 큰 영향을 받는다. 이상 고온이나 이상 저온에 따라 개화기가 달라질 수 있으므로, 농가에서는 꽃눈 발육 상태를 자주 확인하도록 한다. 또한, 개화기 저온에 대비해 연소 자재를 구비하거나 방상팬 작동 여부 등을 미리 점검한다.

수분·수정이 걱정된다면 인공수분 등을 통해 열매가 안정적으로 달리도록 한다.

전국 67개 지역의 이상기상 예측은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과수생육·품질관리시스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 : 원예산업신문(2021.03.22) 


http://www.wonyesanup.co.kr/news/articleView.html?idxno=48724 


TOP